여수-거문 항로에 최신형 초쾌속선 ‘하멜호’ 7월 운항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4/06/17 [17:02]

여수-거문 항로에 최신형 초쾌속선 ‘하멜호’ 7월 운항

화순투데이 | 입력 : 2024/06/17 [17:02]

  © 화순투데이



전남 여수와 거문도를 연결하는 항로에 최신형 초쾌속 여객선이 투입돼
7월 중순부터 운항을 시작한다.

 

여수시와 여수지방해양수산청 등에 따르면 여수-거문도 항로 여객선 운항회사로 선정된 케이티마린(대표 박옥열)이 올해 초 세계적인 쾌속선 건조회사인 네덜란드 다멘조선에 발주한 여객선이 최근 건조 완료됨에 따라 75일 취항식을 갖고, 7월 중순부터 12회 왕복 운항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150억원을 들여 건조한 이 선박은 하멜호로 명명됐으며 총톤수 590(길이 42.16m, 11.3m, 깊이 3.8m)의 알루미늄 합금 재질이며, 워터젯 4기를 장착해 최대 42노트(시속 약 80km)의 속도를 낼 수 있다.

 

정원은 승객 423, 선원 7명이다.

 

부산에 본사를 두고 있는 케이티마린은 해상운송과 선박관리, 선원관리, 선박대리점, 신조감리 분야에서 오랜 노하우와 기술력을 갖춘 기업으로, 산업통산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는 등 해상 및 선박 관련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기업이다.

 

여수-거문 항로는 그동안 잦은 결항과 운항편수 부족 등으로 끊임없이 주민 민원이 발생해 왔다관계기관에서는 이번 선박 취항으로 이러한 민원이 대폭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케이티마린 관계자는 거문도를 비롯한 삼산면 주민들의 민원해소는 물론 거문도백도 등 여수지역 섬 관광 활성화에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특히 최신형 쾌속선을 신규 건조할 정도로 이 항로에 애정을 갖고 사업을 시작하는 만큼, 지역민들의 협조와 성원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취항식은 75일 오후 2시 여수세계박람회장 유람선 부두 앞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커스/정치
윤병태 나주시장, 호우특보 비상근무자 격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