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강력 규탄한다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1/04/16 [13:19]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강력 규탄한다

화순투데이 | 입력 : 2021/04/16 [13:19]

  © 화순투데이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강력 규탄한다

- 일본산 수산물 전면 수입금지, 도쿄올림픽 보이콧을 선언하라 -

 

일본의 원전 오염수 방류는 생명과 생태 환경을 위협하는 반인륜적인 범죄 행위이다.

진보당 전남도당은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결정을 강력하게 규탄하고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

 

생명과 인류의 공동 자산을 파괴할 권한은 그 누구에게도 없다. 게다가 일본은 원폭 피해국으로 방사성 물질의 위험을 그 누구보다 잘 알고 있지 않은가. 세계를 위험에 빠뜨려놓고 국제사회의 강력한 반대에도 자신들의 이익만 챙기려는 일본의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은 극악무도하다.

 

특히, 어족자원이 풍부한 전남은 수산물 오염 가능성에 대한 국민들의 우려만으로도 어민들의 생계에 막대한 타격을 가져올 것이 분명하다. 전남지역 어민들이 해상시위를 벌이고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결정을 강력하게 규탄하고 철회를 촉구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국제해양법재판소 제소 검토를 지시했다. 이것만으로는 부족하다.

 

사실상 미국만의 승인으로 결정된 일본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에 대해 미국에 강력히 항의해야 한다. 동북아 패권을 위해 일본과 공조체계를 강화하며 대한민국 국민의 안전은 안중에도 없는 미국과도 동맹관계를 철회해야 한다.

 

또한, 일본산 수산물의 전면적인 수입금지와 도쿄올림픽 보이콧을 선언하는 강력한 조치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야 한다.

 

2021419

진보당 전남도당

 

 

[논평]  세월호 7주기, 도대체 무엇이 바뀌었습니까?

세월호 참사 7주기를 마주합니다.

 

304명을 비롯한 참사 관련 희생자들을 기억하며, 아직도 진실규명을 목타게 기다리는 유가족들께 끝까지 함께하겠다는 다짐의 말씀 드립니다.

 

7년 중 4년을 책임진 이 정부에서도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은 요원하기만 합니다.

 

한 유가족의 말처럼 현 정부여당의 마지막 핑계는 국회의원 수가 부족하다는 것이었습니다. 지난해 총선을 통해 국회의석 과반을 만들어 주었어도 도대체 무엇이 바뀌었습니까?

 

사회적 참사 특별법제개정 이후에 관련 시행령, 법안 하나를 통과시키지 못하는 이 상황을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은 어떻게 설명하시겠습니까?

 

이제 정부여당은 실효성 있게 책임을 다함으로써 진상규명, 책임자 처벌의 약속을 지켜야 합니다.

 

문재인 정부는 박근혜씨의 범죄행위를 단죄하고, 적폐를 청산하는 것이 촛불혁명의 정신이자 국민의 명령이라는 것을 되새겨야 할 것입니다.

 

이 핑계 저 핑계 대면서 임기를 마무리하는 것은 동조행위이자 범죄행위라는 것을 똑똑히 알아야 할 것입니다기억하고 노력하겠다는 약속을 지켜 온 것은 국민들입니다.

 

진보당 전남도당은 정의롭고 의리 넘치는 전남도민들과 함께 세월호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에 끝까지 함께하겠습니다. 더불어 생명이 존중되고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진보정당의 책임을 다해 나가겠습니다.

 

2021416

진보당 전남도당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영상/연예
경찰대, 처음으로 편입학 시행…내년 10월 초 원서 접수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