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출판서적 웹드라마로 탄생하다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10/13 [11:20]

독립출판서적 웹드라마로 탄생하다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10/13 [11:20]

독립출판서적 웹드라마로 탄생하다 바닐라씨 신개념 웹드라마 여끄니공개

 

▲ 침대와 칫솔 포스터^^  © 화순투데이


웹드라마 제작사 바닐라씨가 제작한 신작 웹드라마 여끄니: 드라마로 보는 책’(이하 여끄니)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웹드라마 여끄니는 독립 출판으로 출간된 에세이 <결혼 없이 함께 산다는 것>, <잔이 비었는데요>, <소소, 이 맛에 산다>, <누가 뭐래도 술이 너무 좋아>, <좋은 노랜 그 노래만 계속 듣잖아요> 5권이 원작으로, 5개의 에피소드가 옴니버스 형식으로 구현된 웹드라마다.

 

929일에 첫 공개된 1화는 원작 도서 <결혼 없이 함께 산다는 것>의 특유의 잔잔하고도 달달한 분위기를 그대로 화면에 담아내 다른 웹드라마와는 다른 잔잔함이 좋다”, “여끄니만의 감성이 너무 좋다”, “원작 도서를 읽고 싶어지는 마음이 든다등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어 6일에 공개된 2화에서는 원작 도서 <잔이 비었는데요>의 에피소드 과일막걸리를 완벽히 보여주며 무자극공감웹드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바닐라씨는 이번 작품에 대해 독립 출판물이라는 마이너한 소재의 신선함을 웹드라마로 구성해 시청자들에게 이색적인 재미를 주고 싶었다, 이번 시즌1을 시작으로 독립 출판 작가들과 협업을 통해 지속적으로 여끄니 콘텐츠를 제작함으로써 독립출판 시장에 기여하고 싶다고 전했다.

 

바닐라씨는 내년에 진행할 여끄니 시즌2의 제작비를 마련하기 위해 와디즈를 통해 크라우드 펀딩도 준비하고 있다. 펀딩에 참가한 사람은 여끄니 시즌1의 대본집과 포토북을 리워드로 제공받을 수 있다.

 

신작 웹드라마 여끄니는 매주 화요일 오후 9시에 유튜브와 네이버TV 바닐라씨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바닐라씨 유튜브 채널 : https://www.youtube.com/c/vanillasee_official

바닐라씨 네이버TV 채널 : https://tv.naver.com/vanillasee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화순군, 무등산 ‘국립공원 확대 지정 반대’ 서명운동 전개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