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지역 경제 활성화 힘 모은다 … 구내식당 휴무 확대

월 2회서 4회로 확대 운영 … 골목상권 소상공인, 자영업자 고통 분담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2/13 [12:47]

나주시, 지역 경제 활성화 힘 모은다 … 구내식당 휴무 확대

월 2회서 4회로 확대 운영 … 골목상권 소상공인, 자영업자 고통 분담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2/13 [12:47]

전라남도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침체된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한 구내식당 휴무를 확대한다.

 

 

▲ 산포농협 방문한 강 시장^^     © 화순투데이


시는 지난해
2월부터 소상공인·자영업자를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종합대책으로 도입했던 월 2회에 걸친 구내식당 휴무일을 월 4(매주 금요일)로 확대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6일 신종 코로나 확진환자 발생으로 인해 시와 민간 주최의 행사가 대부분 취소·보류된 가운데 이로 인한 관내 음식점 등 골목상권의 손님이 급감하고 있는 데에 따른 조치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기존 경기침체와 맞물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소비 심리 위축으로 지역 상권이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다공직자들부터 솔선수범한 자세로 우리 지역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의 고통을 분담하고 침체된 지역 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해가겠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구내식당은 일평균 170~200여명의 직원들이 이용하고 있다. 이번 구내식당 휴무제 확대 운영을 통해 관내 음식점, 전통시장, 소매점 등의 경영 안정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강인규 나주시장은 이날 신종 코로나 22번째 확진자 방문 이력으로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임시 휴업했던 산포농협 하나로마트를 찾아 그간 방역 추진 현황을 점검했다.

 

강 시장은 경영 여건보다 주민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해 자체 휴업한 마트 임직원들의 결단에 감사드린다시민들이 불안감이 조속히 해소될 수 있도록 철저한 방역 관리에 힘써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지역소식/이슈
선사시대 연구 요람, 화순 동아시아고인돌연구센터 건립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