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 근황…"주말에 도서관 좋죠늘 행복하세요" 한 서명

장서연 | 기사입력 2024/05/12 [12:46]

한동훈 근황…"주말에 도서관 좋죠늘 행복하세요" 한 서명

장서연 | 입력 : 2024/05/12 [12:46]

 

 


11일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 '방금 한동훈 장관님 봤다 양재도서관'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A씨는 "며칠 전 봤는데 오늘 또 와 계신다"면서 "2층 열림실에 계셨다. 사람들이 예의 있게 많이 방해 안 하고 사인을 받거나 사진 찍는 사람이 좀 있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오늘은 가지고 있던 책에 사인 받았다"며 "이 책을 아시는지 '좋은 책 읽으시네요' 그러셨다"고 말했다. 또 "(한 전 위원장이) 고양이 티셔츠를 입고 계셨다. 책 보시는 모습이라도 찍을 걸 그랬나. 오전부터 있었고 장관님은 방금 오신 듯하다"고 말했다.

A씨가 공개한 책 사진에는 "주말에 도서관 좋죠. 늘 행복하세요"라는 문구와 함께 한 전 위원장의 서명이 적혀있었다.

해당 글은 이날 오후 2시경 게시 됐으며, 그 후로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있는 도서관과 그 주위에서 한 전 위원장을 봤다는 목격담이 쏟아졌다.

 

또 다른 누리꾼 B씨는 한 전 위원장을 같은 도서관에서 본 사연을 전하면서 한 전 위원장이 시민들과 사진을 촬영하거나 독서하는 모습 등이 담긴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다.

B씨는 "사람들이 도서관이라 (한 전 위원장)이 책 읽으실 때 조용히 다가가 서명과 사진 촬영을 요구했다"며 "(한 전 위원장이) 책을 가지러 갈 때 조심히 다들 서명과 사진 촬영을 부탁했다"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B씨가 공개한 사진에는 한 전 위원장이 책장 앞에 서 있거나 시민들과 사진을 촬영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밖에 해당 도서관에서 한 전 위원장을 봤다고 전한 누리꾼들은 '한 전 위원장이 도서관에서 자리를 이동할 때 탁자 위에 뒀던 음료 물기를 소매로 쓱싹쓱싹 닦고 갔다' '잘지내냐고 묻자 '네'라고 답했다' 등 목격담을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커스/정치
화순군-지역 국회의원 예산․정책간담회 추진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