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확진자수 일요일 14주만 최다 …6만5433명

김시몬 | 기사입력 2022/07/24 [11:36]

코로나 확진자수 일요일 14주만 최다 …6만5433명

김시몬 | 입력 : 2022/07/24 [11:36]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사흘째 6만명대로 집계됐다. 최근 재유행세가 이어지면서 위중증 환자가 늘면서 51일만에 가장 많은 146명을 기록했다.

이는 1주일 전의 1.6배, 2주 전과 비교하면 3.2배 증가한 규모로 일요일 발표 확진자 기준 14주만에 최다치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4일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만5433명 발생해 누적 감염자가 1921만1613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날 신규 사망자는 18명, 누적 사망자는 2만4873명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 6만8551명보다 3118명 적다. 신규 확진자는 19일부터 사흘 연속 7만명대를 기록하다가 22일부터 이날까지 6만명대로 감소했다.

지난 18일부터 이날까지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2만6279명→7만3558명→7만6381명→7만1150명→6만8632명→6만8551명→6만5433명으로, 일평균 6만4283명을 기록하고 있다. 하지만 코로나19 이후 신규 확진자는 주말과 휴일에는 진단 검사수가 줄면서 줄었다가 다시 주중에 늘었다 주 후반 정체하거나 감소하는 유형을 띠고 있어 감소세로 접어들었다고 볼 수는 없다.

실제로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1주일 전인 지난 17일 4만326명의 1.62배, 2주일 전인 9일 2만266명보다 3.2배나 많다. 또 일요일 발표 기준으로는 4월 17일 9만2970명 이후 14주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전국 중환자 전담병상 가동률은 21.3%로 전날보다 2.4%포인트 상승해 20%대로 올라왔고 준증증 병상 38.1%, 중등증은 33.8%로 나타났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정치
동구,사회적경제 ‘브릿지 데이’ 성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