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위기가구 지원을 위한 민·관 통합사례 회의 개최

화순교육지원청, 발달장애인 복지협회 등 6개 기관 참여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2/07/22 [21:26]

화순군, 위기가구 지원을 위한 민·관 통합사례 회의 개최

화순교육지원청, 발달장애인 복지협회 등 6개 기관 참여

화순투데이 | 입력 : 2022/07/22 [21:26]

  © 화순투데이


순군(군수 구복규)21일 화순군민종합문화센터 2층에서 어려움을 격고 있는 위기가구의 문제해결맞춤형복지 서비스지원을 위해 민·관 협력 통합사례 회의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통합사례회의' 대상자는 가구원 전체가 지적장애를 가진 한부모가구로 도움을 줄 가족이나 친인척이 없으며 여러 기관의 개입으로 인한 중복 지원 등의 문제와 맞춤형 복지 대상자로 급여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군 희망복지지원단을 중심으로 화순교육지원청, 전남 지적발달장애인 복지협회, 햇살장애인주간보호센터, 효사랑복지센터, 화순읍맞춤형복지팀 등 6개 기관이 참여 통합사례 회의를 거쳐 대상자의 현재 상황과 가족 및 이웃의 지지체계 등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여 가구의개입 방법과 기관별 역할, 바람직한 서비스 제공 계획 등을 함께 논의하였다.

 

특히, 가족 구성원의 욕구와 문제 해결에 중점을 두고 통합적 맞춤형 복지서비스 계획을 수립하고 관리하여 좀 더 구체적이고 체계적인 기관별 서비스를 제공 가족들이 지역사회에서 안정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하고

 

또한 급여관리 및 보호 체계가 없는 해당가구에 공공후견인제도를 전남 지적 발달장애인 복지협회에서 진행 가구 구성원의 안전, 자녀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기관별 업무 협조를 통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통합사례관리사업이란 찾아가는 맞춤형복지업무의 핵심사업으로 복합적이고 다양한 욕구를 가진 대상자에게 지역 내 공공·민간자원을 발굴하여 맞춤형 서비스로 연계·제공하고 지속적으로 사후관리 해 나가는 사업이다.

 

화순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소외계층의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유관기관과 공조하여 맞춤형 통합복지서비스제공에 최선을 다하며, ”함께 누리는 복지화순“, 군민이 체감하는 복지 화순군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정치
동구,사회적경제 ‘브릿지 데이’ 성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