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전남행복지역화폐 1조 발행한다

-지역 소비 촉진 효과…할인 혜택으로 가정 경제 보탬

조순익 기자 | 기사입력 2022/01/31 [23:23]

올 전남행복지역화폐 1조 발행한다

-지역 소비 촉진 효과…할인 혜택으로 가정 경제 보탬

조순익 기자 | 입력 : 2022/01/31 [23:23]

전라남도는 오미크론 확산으로 어려운 지역 소상공인을 지원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올해 전남행복지역화폐1조 원 규모로 발행한다고 밝혔다.

 

전남도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된 소비심리를 회복하고 소상공인의 매출을 증대하기 위해 22개 시군에 국비 258억 원을 보조해 일반 발행 7천억 원, 정책 발행 3천억 원, 1조 원을 발행할 계획이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침체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전남행복지역화폐의 신속 발행과 10% 할인 판매를 지속해 총 13966억 원을 발행, 9725억 원을 판매하는 성과를 거뒀다.

 

전남행복지역화폐는 동네 상점, 전통시장 등에서 사용할 수 있어 지역자본의 역외유출을 막고, 지역 내 소비를 촉진하는 효과가 크다. 사업을 처음 시작한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총 26605억 원을 발행했다. 환전율이 90%에 달해 판매한 상품권이 지역 내 소비로 이어져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에 큰 영향을 준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에겐 10% 할인판매로 가정경제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이 때문에 판매율이 매우 높고 이용자도 계속해서 늘고 있다.

 

전남도는 이용자 편의 증진을 위해 가맹점을 이미용업을 비롯한 학원, 약국, 병원, 서점 등으로 다양화했다. 현재 가맹점 수가 64476개소까지 늘어 주변 어디서나 이용이 가능하다.

 

올해는 기존 카드모바일형의 발행 비중을 22%에서 35%로 대폭 확대해 젊은 세대의 접근성을 향상하고 상품권 부정유통 또한 원천 차단한다.

 

전남도 관계자는 전남행복지역화폐의 지속 발행이 지역경제에 온기를 불어넣는 불씨가 되길 바란다가정경제와 지역 소상공인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전남행복지역화폐를 도민 모두가 적극 활용해달라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전남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정치
윤병태 나주시장, ‘대한민국 마한문화제’ 막바지 현장 점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