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 광주전남 지자체 중 유일 선정

전라남도 일자리 창출 최우수상 이어 연이은 쾌거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12/23 [16:18]

나주시,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 광주전남 지자체 중 유일 선정

전라남도 일자리 창출 최우수상 이어 연이은 쾌거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12/23 [16:18]

기념촬영 강인규 시장(좌측서 세번째)^^  © 화순투데이

 

전라남도 나주시가 지역민의 고용안정과 에너지밸리 활성화를 위해 역점 추진했던 맞춤형 일자리 정책성과의 꽃을 활짝 피워냈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23일 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에서 수여하는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기관 표창’ 명단에 광주전남 기초지방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시는 전날(22전라남도 일자리 창출부문 최우수상 수상에 이은 쾌거이자 국정 운영의 핵심인 일자리 정책성과를 정부가 공인하면서 명실공이 전국단위 지자체 경쟁력을 입증해냈다.

 

이날 서울 종로구 일자리위원회에서 열린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기관 표창 전달식은 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 주최·주관으로 일자리 창출 및 질 개선에 탁월한 공로가 있고 일자리위원회 활동에 기여한 개인·민간기업· 지방자치단체·공공기관 등 총 20곳이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나주시는 일자리 우수사례 공모에 참여해 정책 추진 기여도노력도확산가능성효과성참신성 등 평가항목 전반에 걸쳐 일자리 성과 추진에 대한 탁월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시는 앞서 지난 11월 전국 326개 기관에서 참여한 3회 전국일자리위원회 워크숍에서 총 102개의 일자리 사례 중 최우수 성과를 낸 6개 우수사례에 선정되기도 했다.

 

나주시는 원도심·혁신도시 빈 점포를 활용한 청년일자리 창출’, ‘버스운전사 양성을 통한 운수업계와 청장년 구직자 수요 충족’, ‘배전기능 인력 등 맞춤형 전문인력 양성을 통한 혁신도시 에너지밸리 인력수요 대응’, ‘산학연 협력-인재양성-취업 단계별 직업훈련 및 교육체계 구축’, ‘일자리지원센터 맞춤형 취업 연계’ 등 지역 고용환경에 적합한 정책 추진을 통해 일자리 창출 효과를 극대화했다.

 

이중 버스운전사 양성 시책은 2018년 7월 주52시간 근무제 시행에 따라 인력난이 우려됐던 지역 버스업계의 상황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중소기업의 어려움과 구직자의 수요를 동시에 만족시킨 정책으로 평가받는다.

 

시는 고용노동부나주교통전남고용노동연구원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구직자에게 법정 필수교육과 운전 실습을 병행교육 수료 후 즉시 버스회사에 취업해 근무할 수 있는 자격과 실력을 취득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지역 내 빈 점포를 활용한 청년 창업가 육성 사업 또한 청년 일자리 창출에 있어 정책의 참신성을 인정받았다.

 

시는 읍성권 1km구간의 청년 창업거리를 조성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 발전의 핵심동력인 청년들의 일자리 창출에 따른 안정적인 정착을 돕고 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이날 표창 전달식에 참석해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기관 선정은 대한민국 에너지수도 나주시의 우수한 일자리 정책을 전국적으로 알릴 수 있는 매우 뜻깊고 역사적인 성과라며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취업을 꿈꾸는 청장년층의 도전과 꿈을 지원하고 지역 산업여건에 적합한 일자리 창출과 기업유치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영상/연예>
[안철수]이길 수 있는 야권 단일화 해법은? | 반문(反文)이 반문(反問)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