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8개국 36개 여행사와 비대면 홍보마케팅 실시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열린 우리나라 최초 비대면 박람회 참가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10/18 [21:48]

전북도, 8개국 36개 여행사와 비대면 홍보마케팅 실시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열린 우리나라 최초 비대면 박람회 참가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10/18 [21:48]

▲ 8개국 36개 여행사와 1:1 화상 상담을 통해 전북 여행상품 홍보 비대면 관광지와 미식체험 여행상품 등 해외 여행사에 인기 끌어 (C) 박광희 기자 sv5@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전북=전라북도가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한 한국관광 온라인 박람회에 참여해 청정한 자연 자원을 중심으로 한 전북 언택트 여행상품8개국 36개 여행사를 대상으로 상담회를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 중국,필리핀, 일본,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태국,싱가포르, 스페인 등의 여행사가 전북도에 높은 관심을 가졌다.

이번 박람회에서 전라북도는 청정전북 안심 관광홍보에 주력한 결과 해외 현지 여행사로부터 전북의 미식체험 여행과 힐링 여행상품에 대해 큰 관심을 받았다.

특히, 순창 전통 고추장 체험과 익산의 명인과 함께하는 음식 체험 그리고 완주의 문화예술 등을 테마로 한 상품에 대한 추가 자료 등을 요청해 오는 등 적극적인 관심을 보여 전북도는 코로나이후 전북 외래관광객 유치에 청신호가 전망된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 기간 상담회에서 전라북도를 비롯한 익산시, 완주군, 순창군의 관광부서 담당 공무원이 직접 참여하여 해외 현지 여행사관계자에게 시군의 구석구석 여행지를 생생하게 소개하였다.

해외여행사와 상담 중 이메일 주소를 받아 상담을 마친 후 여행일정표를 즉시 이메일로 발송하는 등 오프라인 박람회와 다름없는현장감 있는 박람회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순창군 관광부서에서는 지역의 특산품을 화면에 소개하면서순창체험 여행상품을 홍보하여 눈길을 끌었다.

한국관광 온라인 박람회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외관광업계 간 교류를 활성화하고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하여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한 우리나라 최초 온라인 박람회 행사이다.

전라북도 윤여일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전라북도는 해외판로 개척과확대를 위해 비대면 관광 홍보 마케팅에 참여하여 포스트 코로나에대응하고 있다이번 우리 도와 상담한 해외여행사에는 전라북도지사 서한문이 동봉된 관광홍보물과 기념품 등을 발송하여 지속적인 관계 유지 등 적극적인 관광 홍보마케팅을 펼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원본 기사 보기:전북저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토/포토뉴스
고인돌전통시장상인회 불우이웃돕기 성금 쾌척!!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