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35개 기업과 「에너지밸리 투자협약」체결

에너지밸리 기업유치 누적 465개사로 목표 대비 93% 달성
투자협약 이후 기업 정착을 위한 인력양성, 해외진출 등 다각적 지원 병행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7/01 [16:01]

한전, 35개 기업과 「에너지밸리 투자협약」체결

에너지밸리 기업유치 누적 465개사로 목표 대비 93% 달성
투자협약 이후 기업 정착을 위한 인력양성, 해외진출 등 다각적 지원 병행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7/01 [16:01]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광주광역시(시장 이용섭),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

주시(시장 강인규)와 협업하여 ’201월부터 6월까지 에너지 인공지능 분야의 인코어

드피앤피, 수소연료전지 부품제조 비에스산업개발 등 35개 기업과 에너지밸리 투자협

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체결로 3,640억 원의 투자와 함께 537개의 일자리 창출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지금까지 한전과 지자체가 에너지밸리에 투자유치를 끌어낸 기업의 수는

누적 465개사, 투자금액은 2361억원, 고용효과는 10,628으로 늘었으며, ’205

00개 기업유치 목표 대비 93%를 달성했다.

 

 

경기 침체로 인한 기업투자의욕 저하와 코로나19 여파로 대내외 어려운 상황이 지속

하고 있으나, 전화와 이메일 등을 통한 비대면 방식의 적극적인 유치 활동으로‘20년 상

반기 투자협약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한전은 투자협약 이후 지자체 및 이전 공공기관간 협업 강화를 통한 우선구매, 해외

시장 진출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며, 한국폴리텍대학교 광주캠퍼스, 광주인력개발원

과 에너지밸리 인력양성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기업 맞춤형 교육과정

운영을 통한 에너지밸리 전문인력 양성 및 우수인력을 공급하고, 기업에 실질적 혜

택이 되는 금융지원제도 운영방안을 최적화하는 등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다각적으

로 지원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한전은 지자체와 협력하여 그린뉴딜 등 정부 정책과 연계한 에너지신산업

선도기업을 중점 유치하여‘20년 말까지 500개 기업을 유치하는데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정의연 의혹 윤미향 밤샘조사.... 14시간 30분만에 귀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