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정선거냐 따지기 전에...이언주 의원,국민의 입을 막지 마라!

이현화 기자 | 기사입력 2020/05/29 [07:39]

부정선거냐 따지기 전에...이언주 의원,국민의 입을 막지 마라!

이현화 기자 | 입력 : 2020/05/29 [07:39]

이언주 미래통합당 의원이 그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 전문입니다.

https://www.facebook.com/leeuj72

▲ 이언주 미래통합당 의원,페이스북 , 누가 주권자인가? (C)문화예술의전당

부정선거냐 아니냐 따지기 이전에...

이언주 미래통합당 의원

오류가 생길 개연성이 있는 분류기 등 전자개표시스템, 비밀선거원칙에 반하고 법적 문제가 있는 QR코드, 믿을 수 없을만큼 부실관리가 되고 있는 사전투표, 법적 선거운동기간 보장을 위반한 사전투표... 등이 문제인 것이다.

실로 현재 불거지고 있는 개표부정의혹제기를 철저히 무시하고 있는 정부나 선관위는 물론이고 진지한 문제의식을 갖지 않고 건성건성 응대하고 있는 각 정당들이나 정치권을 보자면 그들이 주권자인 국민들의 참정권, 선거권을 보장하고 우리의 민주주의를 지키는 것 자체를 얼마나 가볍게 생각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결국 국민들은 지배층의 기득권을 유지하기 위한 도구에 불과한 것이 현실이다. 이제는 아예 정당한 문제제기를 하는 국민을 무시하는 걸 넘어서서 탄압을 하고 군림하고 있다.

국민과의 “소통”은 스튜디오에서의 짜고 치는 고스톱판에서만 존재하는 것이었다.

국민은 권한을 위임받은 공직자들이 제대로 했는지를 따질 권리가 있고, 진실을 알 권리가 있지 않은가? 국민의 입을 막지 마라! 그들의 문제제기에 답을 하고 조작이건 부실관리건 이 형편없고 오만한 태도를 사죄하고 문제를 제대로 해결해야 하지 않는가? 자유민주국가인 대한민국의 주권자는 누구란 말인가?

“설마 그렇겠어?” “요즘 세상에! 심지어 개표기가 좀 오류가 나더라도 대세엔 지장이 없는데 왜들 난리야!” “선거관리가 황당할 정도로 부실하더라도 정부를 믿어야지~ “ 라는 식의 지극히 권위적이고 안이한 이들의 태도를 우리는 어떻게 받아들여야 하는 건가?

확실치 않으면 국민은 의혹을 제기할 수 없나?

개표기 오류가 찍힌 동영상이 돌아다녀도, 투표용지가 전표처럼 붙어있어도, 투표용지가 빵상자에 담겨 형편없이 부실보관되고 있어도, 국민들은 아무말도 하지 말아야 하는가? 누가 주권자란 말인가? 이 문제는 보수나 진보 같은 이념의 문제가 아니다.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문제이자 진실과 거짓의 문제이다.

대한민국 국민은 주권자인가, 아니면 피지배층 혹은 도구일 뿐인가? 표를 세는 사람이 주권자인가, 찍는 사람이 주권자인가? 국회나 정부, 사법부는 표를 세는 사람과 찍는 사람 중 누구의 말을 들어야 하는가?

참고

1 )

https://youtu.be/u9nMA_NEDbI

2)[김대중 칼럼] 표를 세는 사람이 모든 것을 결정한다?

https://m.chosun.com/svc/article.html?sname=news&contid=2020052503731

▲ 이언주 미래통합당 의원, 페이스북 (C) 문화예술의전당

https://www.facebook.com/leeuj72

관련 기사:

▲ 서울경제신문, 이언주 민경욱 총선조작설 지원사격? (C) 문화예술의전당

기사 바로가기: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11&aid=0003745517&date=20200529&type=1&rankingSeq=8&rankingSectionId=100


원본 기사 보기:문화예술의전당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커스
전남도, 내달 5일 ‘부동산등기 특별조치법’ 시행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