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톡 친구로 더 가까워지는 나주시

나주시,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운영 개시 … 시민 알권리 향상 및 적극행정 구현
신규시책, 복지혜택, 주요 행사 등 구독자 중심 콘텐츠 제공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9/10/07 [15:52]

카카오톡 친구로 더 가까워지는 나주시

나주시,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운영 개시 … 시민 알권리 향상 및 적극행정 구현
신규시책, 복지혜택, 주요 행사 등 구독자 중심 콘텐츠 제공

화순투데이 | 입력 : 2019/10/07 [15:52]

▲     © 화순투데이


전라남도 나주시
(시장 강인규)는 가장 대중적이고 간편한 메신저인 카카오톡을 활용해 민선 7기 분야별 시정 소식을 시민에게 전달한다.

 

시는 이달 7일부터 온라인상 시민의 알권리 향상 및 적극행정 구현의 일환으로 SNS매체 중 가장 널리 사용 중인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통해 시책 홍보에 나선다고 밝혔다.

 

나주시는 오프라인 홍보 외에도 올해 3월부터 나주시 공식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나주관광 블로그 등을 통한 시책 홍보를 시행하고 있지만, SNS 매체별 특성과 사용 연령대가 상이하다보니 정보 소외계층이 발생할 우려가 있는 실정이다.

 

정보통신정책연구원 자료(2019.2.)에 따르면, 전남도민 중 93.9%가 휴대폰을 소유하고 있으며, 이 중 96%는 카카오톡과 같은 인스턴트 메신저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시는 가장 대중적인 메신저인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활용, 신규시책, 주요 행사, 복지 혜택 등의 유익한 시정 정보를 구독자 중심의 흥미롭고 알기 쉬운 콘텐츠로 제작, 제공할 계획이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등록 방법은 카카오톡에 접속나주시청을 검색, ‘친구 등록하면 된다.

 

 

강인규 시장은 행정 서비스에 대한 시민의 만족도와 알권리를 높이고, 시민을 위한 유익한 정보 제공으로, 시민이 주인 되는 시정에 한 걸음 더 다가가겠다, “메신저 활성화를 위한 시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나주시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공식 운영을 기념해, 이달 7일부터 21일까지 친구추가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 참여 방법은 나주시청 친구 추가 후, 1:1채팅창에 아이디·연락처· 거주지·응원메시지를 보내면 된다. 시는 25일 추첨을 통해 참여자 50명에게 모바일커피쿠폰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독자 속이는 ‘기사형 광고’...조선일보 1위, 한국경제 2위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