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CO2 배출 없는 ‘그린수소’ 사업 추진한다

한전, 전라남도·나주시·참여기관과 그린수소 기술개발 및 사업 협력 MOU 체결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9/09/02 [10:24]

한전, CO2 배출 없는 ‘그린수소’ 사업 추진한다

한전, 전라남도·나주시·참여기관과 그린수소 기술개발 및 사업 협력 MOU 체결

화순투데이 | 입력 : 2019/09/02 [10:24]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92() 한전본사에서 한전, 전라남도, 나주시 간 그린수소 사업

협력 MOU를 체결했다.

 

지난 5월 정부는 탄소 배출 없는 그린수소 생산을 위해 한전을 사업자로 선정해 재생에너지 잉여 전력을

활용한 수전해(P2G) 기술을 통해 그린수소를 만들어 저장하는 사업을 정부과제로 선정하여 추진하기로

했다.

 

그린(Green)수소: 이산화탄소 배출을 수반하지 않는 수소, 주로 수전해(P2G)기술을

통해 수소를 생산함. 이에 반해 수소를 추출, 생산하는 과정에서질소산화물, 이산화탄소

을 배출하는 수소를 그레이(Gray) 수소라고 함.현재 국내에서 생산되는 수소는 그레이

(Gray) 수소임.

 

재생에너지 연계 수전해(P2G) 기술: 재생에너지 잉여전력을 활용하여 물의 전기분해를 통해

수소(H2)를 생산 및 저장하거나,생산된 수소와 이산화탄소(CO2)를 결합 천연가스의 주성분인

(CH4)으로 전환함으로써 수송,발전 및 도시가스 연료로 활용하는 전력가스화(P2G,

Power To Gas)

 

이날 MOU에서 한전그린수소 기술개발 및 사업추진을 주관하고, 전라남도와 나주시는 수소 생산에 필

요한 태양광 지원 및 인허가 등 행정지원을 하기로 했는데,그린수소 사업은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계획에 따라 계속 증가는 재생에너지를 활용해 수소를 생산함으로써 재생에너지 잉여 전력 문제를

해결하고 이로써 전력계통 안정성 유지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날 한전은 한국동서발전, 한국과학기술원(KAIST) 및 한양17개 기업·기관과도그린수소 기

개발 협력 MOU체결했는데,한전은 수전해·메탄화·운영기술개발및 실증을 총괄하고 참여기업·

기관은 수전해 수소 생산·저장·메탄화 및 운영시스템 개발을 위하여 협력하기로 했다.

 

MOU 참여기관: 한국전력, 한국동서발전, 한국중부발전, 한국과학기술원 (KAIST),

국과학기술연구원(KIST),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고등기술연구원, 포항산업과학연구원,

한양대, 동국대, 두산중공업, 한국선급, 대성에너지, 엘 켐텍, 수소에너젠, 지필로스,

에이치앤파워, 아크로랩스

 

이 날 MOU 체결식에서 김종갑 한전 사장은 한전은 전라남도, 나주시,참여기관과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정부

에너지 전환 책에 부응하고 중소기업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토/화보/이슈
화순군 전 비서실장,전 총무과장 징역형 구형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