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미, 24년 결혼생활 청산

이경헌 기자 | 기사입력 2019/05/14 [17:33]

박해미, 24년 결혼생활 청산

이경헌 기자 | 입력 : 2019/05/14 [17:33]

▲ 사진출처=영화 <내 남자의 순이> 스틸컷

박해미가 결국 이혼 수순을 밟게 됐다.

지난해 남편의 음주운전으로 동승했던 뮤지컬 후배가 숨진 사건이 결정적 계기가 됐을 것이라는 게 지배적 관점이다.

다만, 자녀 양육이나 재산 분할 등에 대한 세부적인 내용을 밝히지 않았다.

9살 차이인 두 사람은 1995년 부부의 연을 맺었으며, 대표적 ‘연상연하’ 커플로 슬하에 아들이 2명 있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원본 기사 보기:디컬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바이블코인 필리핀 특별경제구역 진출 업무제휴 계약 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