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전기차 충전사업자와 공용충전기 제공 및 이용 협약 체결

전기차 이용자 편의 확대 및 민간 충전산업 활성화 기대
공용충전기 제공받는 사업자 7개로 늘어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9/05/09 [13:53]

한전, 전기차 충전사업자와 공용충전기 제공 및 이용 협약 체결

전기차 이용자 편의 확대 및 민간 충전산업 활성화 기대
공용충전기 제공받는 사업자 7개로 늘어

화순투데이 | 입력 : 2019/05/09 [13:53]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59() 제주 국제전기차엑스포 행사장에서

4개 전기차 충전서비스 사업자와한전 공용충전기 제공 및 이용 협약을 체결

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준호 한전 에너지신사업처장, 정민교 대영채비() 대표, 박용희

소프트베리 대표, 유동수 에버온 대표, 한찬희 파워큐브코리아 대표가 참석

했다.

 

협약 내용한전은 공용 충전인프라를 충전사업자에게 개방하고,충전사업자는 한

전의 충전인프라를 활용해 고객들에게 다양한 전기차 충전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현재 한전이 구축한 공용충전기 1,216(급속 1,132, 완속 84)를 개방

 

이번 협약으로 한전 공용충전기를 제공받는 사업자는 기존 3사에서 7사로

늘어나게 되며, 한전과 협약된 사업자의 회원은 한전의 공용충전기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기존) 3개사 협약(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 포스코ICT, 에스트래픽)

(신규) 4개사 추가(대영채비, 소프트베리, 에버온, 파워큐브코리아)

한전 공용충전기 이용 가능한 사업자 회원 확대(7.714)

 

충전사업자는 한전이 구축한 공용 충전인프라를 활용해 초기 투자비를 절감할 수 있

어 안정적인 사업여건을 확보할 수 있고, 다양한서비스 모델 개발을 통해 전기차 충전

시장 활성화가 기대될 것으로 보인다.

 

한전은 공용 충전인프라의 개방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가고,파트너사와 함께 다

양한 서비스 모델을 개발해 전기차 충전서비스 시장 활성화 및 고객서비스 향상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바이블코인 필리핀 특별경제구역 진출 업무제휴 계약 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